• 저자명 참조
  • 용어관계사전
  • 검색히스토리
  • 자동완성
  • 상세검색

    자료구분

  • 검색: 42 ms /
통합검색 : "MONO1201651752" (전체 0건)

추천

표지이미지
원본보기

이용현황보기

이용현황보기 목록에 대한 테이블로 등록번호,권별정보,자료실,이용여부 로 구성
등록번호 청구기호 권별정보 자료실 이용여부
0002224804 811.4 -16-463 서고(열람신청 후 1층 대출대) 이용가능
0002224805 811.4 -16-463 의원열람실(회관) 열람제한

목차보기


1 아름답고 향기로운 인연
인연 - 피천득
사랑하면 보인다 - 도종환
그믐달 - 나도향
지란지교를 꿈꾸며 - 유안진
가난한 날의 행복 - 김소운
사랑 노래에 사랑은 없다 - 최인호

2 그들이 나를 찾아와 위로해주었으므로
젊은 아버지의 추억 - 성석제
모란봉에 기대어 - 양귀자
방망이 깎던 노인 - 윤오영
설 - 전숙희
모두가 장미일 필요는 없다 - 도종환
한 독자와의 만남 - 최인호
이 세상에 남기는 마지막 한마디 - 장영희

3 조그마한 것에서 오는 조그만 기쁨
맛과 멋 - 피천득
생활인의 철학 - 김진섭
낙엽을 태우면서 - 이효석
우리 동네 예술가 두 사람 - 양귀자
트럭 아저씨 - 박완서
조그만 기쁨 - 이양하
행복의 메타포 - 안병욱

4 이 멋진 세상에서
맛있는 책, 일생의 보약 - 성석제
네가 누리는 축복을 세어보라 - 장영희
매화찬 - 김진섭
청춘 예찬 - 민태원
신록 예찬 - 이양하
문학이란 무엇인가 - 이문구

알라딘로고 출판사 책소개(알라딘 제공)

“수필은 마음의 산책이다.
그 속에는 인생의 향취와 여운이 숨어 있는 것이다.”


감동과 여운이 있는 수필, 시처럼 아름다운 향기가 있는 한국 수필 27편을 엄선해서 아름다운 그림과 함께 묶은 수필집이다. 수필에는 은근하고 편안한 매력이 있다. 난해하지 않으면서 읽는 즐거움을 주고, 그와 동시에 깨달음을 주기도 하며, 때로는...

“수필은 마음의 산책이다.
그 속에는 인생의 향취와 여운이 숨어 있는 것이다.”


감동과 여운이 있는 수필, 시처럼 아름다운 향기가 있는 한국 수필 27편을 엄선해서 아름다운 그림과 함께 묶은 수필집이다. 수필에는 은근하고 편안한 매력이 있다. 난해하지 않으면서 읽는 즐거움을 주고, 그와 동시에 깨달음을 주기도 하며, 때로는 추억에 잠기게 해준다.
피천득은 [수필]에서 수필을 박물관에서 본 청자 연적에 비유하며, 똑같이 생긴 꽃잎들 속에 약간 꼬부라진 꽃잎 하나, 균형 속에 있는 눈에 거슬리지 않는 파격이 수필이라고 했다. 그리고 그 한 조각 연꽃잎을 꼬부라지게 하기에는 마음의 여유가 필요하다며, 마음의 여유가 없어 수필을 못 쓰는 것은 슬픈 일이라고 말한다. 수필을 쓰는 데 마음의 여유가 필요하다고 하지만 독자들에게는, 오히려 마음의 여유가 없을 때 수필이 위로와 힘이 되어준다.
이 책에는 김소운, 김진섭, 나도향, 도종환, 민태원, 박완서, 성석제, 안병욱, 양귀자, 유안진, 윤오영, 이문구, 이양하, 이효석, 장영희, 전숙희, 최인호, 피천득 등 우리가 사랑하는 작가들의 짧지만 긴 여운이 있는 글들이 담겨 있다. 피천득의 「수필」, 「인연」부터 나도향의 「그믐달」, 이양하의 「신록 예찬」처럼 기억 속에 흐릿하게 남아 있는 수필부터 유안진의 「지란지교를 꿈꾸며」, 도종환의 「모두가 장미일 필요는 없다」, 장영희의 「네가 누리는 축복을 세어보라」처럼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수필까지 시대를 뛰어넘어 한국을 대표할 만한 작가들의 수필을 모았다.

따뜻한 위로, 기분 좋은 설렘, 은근한 추억
시처럼 아름다운 한국 수필 모음


피천득의 말대로 수필은 ‘온아우미’하다. 그런 글을 읽기 좋은 계절이다. 「인연」을 읽으며 나에게도 있었던 아사코 같은 인연을 기억하며 어디론가 여행을 계획해 보는 것도 좋을 것이고, 오랜 친구를 떠올리며 유안진의 「지란지교를 꿈꾸며」를 읽어도 좋을 것이다. 전숙희의 「설」은 설레었던 명절에 대한 기억, 그리고 어머니에 대한 오래된 기억을 불러일으킨다. 도종환의 「모두가 장미일 필요는 없다」는 장미에 대한 황홀한 고백과 함께, 장미가 아닌 나에 대한 인정과 위로가 담겨 있다. 양귀자의 「우리 동네 예술가 두 사람」, 박완서의 「트럭 아저씨」 등은 평범한 일상 속에 숨은 아름다운 순간들을 떠올리게 한다. 사소하지만 일상 속에서도 소중한 것을 발견하고, 즐거움을 찾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글들이다. 좋은 글, 잘 쓴 글을 읽는 즐거움도 덤으로 얻을 수 있다.

더보기

[{value=MONO}]

  • 외부기관 원문 발행년도 [PublicationYear] :2016
  • 자료명/저자사항 [_TI] :시처럼 아름다운 수필 / 도종환, 박완서, 성석제, 장영희, 피천득 외 지음
  • 자료명/저자사항 [TI] :시처럼 아름다운 수필 / 도종환, 박완서, 성석제, 장영희, 피천득 외 지음
  • 발행사항 [PublicationStatement] :서울 : 북카라반, 2016
  • 청구기호 [CC] :811.4 -16-463
  • 자료실 [DataCenter] :서고(열람신청 후 1층 대출대), 의원열람실(회관)
  • 형태사항 [Form] :191 p. : 삽화 ; 20 cm
  • 총서사항 [AseriesStatement] :
  • UCI [UCI] :G901:A-0007860704
  • 표준번호/부호 [ISSN] :ISBN: 9791160050073
  • 제어번호 [CN] :MONO1201651752
  • 주기사항 [CycleMatter] :
  • 원문유무 [ISDB] :0
  • 배가코드 [SL] :GR,CH
  • 커버이미지 [COVER] :/thumb/MONO/1201/6517/MONO1201651752/
  • 목차 유형 [TOCPATH] :/data-db1-toc/monotoc001/KoreaToc/2016/20161229/MONO1201651752/MONO1201651752.toc
  • 초록 유형 [ABSPATH] :
  • 해제 유형 [EXPPATH] :
  • 동일저자자료 [SameAuth] :
  • 이용현황 [UsingStatus] :Y
  • 별치기호 구분 코드 [CCG] :
  • 원문유형1 [WT1] :
  • 원문유형2 [WT2] :
  • 음성지원 [TT1] :0
  • 다운로드 가능여부 [DOWN] :N
  • 표지이미지 유무 [ISCOV] :1
  • 표지이미지 경로 [COVPATH] :/data-db1-cov/cov001/MONO/COVER201612/MONO1201651752.JPG
  • 저자프로필 유무 [ISPRO] :0
  • 인기도 [PPR] :23
  • 관련자료 [KRMLINK] :
  • 발행지 [PP] :서울
  • 발행자 [Publisher] :북카라반
  • 모체자료 [PregnantMotherData] :
  • 발행년 [PD1] :2016
  • 판사항 [EditionStatement] :
  • 부록/보유자료 [SupplementAndHoldingMaterials] :
  • 이용가능한 다른 형태자료 [OtherData] :
  • 닫기 이전 다음
    닫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