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자료 카테고리

전체 1
도서자료 1
학위논문 0
연속간행물·학술기사 0
멀티미디어 0
동영상 0
국회자료 0
특화자료 0

도서 앰블럼

전체 (1)
일반도서 (1)
E-BOOK (0)
고서 (0)
세미나자료 (0)
웹자료 (0)
전체 (0)
학위논문 (0)
전체 (0)
국내기사 (0)
국외기사 (0)
학술지·잡지 (0)
신문 (0)
전자저널 (0)
전체 (0)
오디오자료 (0)
전자매체 (0)
마이크로폼자료 (0)
지도/기타자료 (0)
전체 (0)
동영상자료 (0)
전체 (0)
외국법률번역DB (0)
국회회의록 (0)
국회의안정보 (0)
전체 (0)
표·그림DB (0)
지식공유 (0)

도서 앰블럼

전체 1
국내공공정책정보
국외공공정책정보
국회자료
전체 ()
정부기관 ()
지방자치단체 ()
공공기관 ()
싱크탱크 ()
국제기구 ()
전체 ()
정부기관 ()
의회기관 ()
싱크탱크 ()
국제기구 ()
전체 ()
국회의원정책자료 ()
입법기관자료 ()

검색결과

검색결과 (전체 1건)

검색결과제한

열기
자료명/저자사항
싫다고 말하자! : 처음 배우는 동의 / 제니 시몬스 글 ; 크리스틴 쏘라 그림 ; 노지양 옮김 인기도
발행사항
서울 : 토토북, 2022
청구기호
아동2 158.2 ㅅ588
자료실
[부산관] 어린이자료실(1층)  도서위치안내(부산관)
형태사항
[32] p. ; 22 x 25 cm
표준번호/부호
ISBN: 9788964964637
제어번호
MONO12022000030140
주기사항
원표제: I can say no
대상 학년: 초등1·2학년용

이용현황보기

이용현황 테이블로 등록번호, 청구기호, 권별정보, 자료실, 이용여부로 구성 되어있습니다.
등록번호 청구기호 권별정보 자료실 이용여부
BC00010174 아동2 158.2 ㅅ588 [부산관] 어린이자료실(1층) 이용중
  • 출판사 책소개 (알라딘 제공)

    처음 배우는 동의 이야기
    싫을 땐 당당하게 싫다고 말하는 거야.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나 자신을 위해!

    그림책으로 시작하는 동의 교육
    우리는 살아가면서 수많은 사람들과 관계를 맺습니다. 가족, 친구, 이웃, 동료, 연인 등 이루 헤아릴 수 없지요. 이 모든 관계에는 서로 존중하고 이해하는 동의의 과정이 꼭 필요합니다. 동의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관계에서는 한쪽의 생각과 행동이 무시당하고, 이로 인해 여러 혐오와 차별의 문제가 일어나기 쉬우니까요. 그래서 지금 그 어느 때보다 더 동의 교육에 대한 요구가 커지고 있습니다.
    동의 교육이란 동의의 정의를 정확히 이해하고 나의 의사를 분명히 밝히는 법, 상대의 의사를 존중하는 법을 배우는 것입니다. 어려서부터 내 생각과 믿음대로 동의하고 거절하는 법을 배우는 건 아주 중요하고도 멋진 일입니다. 나의 감정과 생각을 긍정하고, 내 몸과 마음을 스스로 지키는 법을 배우는 것이니까요. 우리 모두에게는 자신이 원하지 않고, 따르고 싶지 않다면 언제든지 거절할 권리가 있습니다. 하지만 어린이들이 그것을 이해하고 자신의 생각과 감정대로 행동하기는 쉽지 않지요.
    《처음 배우는 동의 싫다고 말하자!》는 동의가 무엇인지 어린이 독자들이 직관적으로 이해하기 쉬운 그림책입니다. 아이들이 가정과 학교에서 일상적으로 겪을 수 있는 다양한 상황들을 예시로 보여주며 이럴 때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지 정확하게 알려줍니다. 때로는 부드럽게, 때로는 당당하게 상대방을 존중하는 마음을 담아 자신의 생각을 정확히 전달하는 방법을 알려 주지요. 그리고 친구가 거절 의사를 분명히 밝혔을 때는 서운한 마음이 들더라도 친구의 생각과 상황을 존중하는 자세를 가지도록 가르칩니다. 또 책의 말미에 이 책을 함께 읽는 보호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가이드 페이지를 마련하여 보다 적극적으로 책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거절 연습을 해 보자!
    다른 사람의 제안이나 행동에 자신의 생각대로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용기는 하루아침에 생기지 않습니다. 친구들 사이에서 멀어질까 봐, 다른 사람의 기분을 상하게 할까 봐, 혼이 날까 봐 등의 이유로 주저하기 쉬워요. 그래서 이 책은 거절 연습을 제안합니다. “고맙지만 괜찮아.”, “아니. 다음에 하자.”, “그건 조금 불편해.”, “하지 마.”, “그건 안 돼.” 등 다양한 거절 표현을 연습해 봄으로써 자신의 생각대로 의사를 표현하는 용기를 키우고, 내면을 단단하게 다지는 훈련을 할 수 있게 도와주지요. 이러한 경험이 쌓이면 언제 어디서든 주변에 휘둘리지 않고 내 삶을 주체적으로 이끌어 나가고, 사회적 불의에도 기꺼이 자신의 목소리를 내는 건강한 사람으로 자랄 수 있습니다. 그뿐 아니라 진정 원하는 기회가 다가왔을 때에도 주저하지 않고 당당히 손에 넣는 사람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이러한 사람들이 많아질수록 사회는 보다 평등하고 공정한 세상으로 나아갈 수 있겠지요.
    지금 우리 사회는 의사소통 능력을 원활하게 키우고, 세상의 다양성을 인정하고, 나와 다른 존재들을 존중하는 마음을 가지게 돕는 동의 교육이 절실히 필요합니다. 그러한 의미에서 《처음 배우는 동의 싫다고 말하자!》는 동의의 개념을 처음 접하는 저학년 어린이들에게 아주 훌륭한 교재가 되어줄 것입니다. 이 책으로 아이들이 언제 어디서나 당당하게 내 몸과 마음을 지키고 타인을 존중하는 사람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이끌어 주세요!
    더보기
  • 책속에서 (알라딘 제공)



    - 보고 싶지 않으면, 싫다고 말할 수 있어. 타고 싶지 않으면, 싫다고 말할 수 있어.
    - 혼자 있고 싶으면, 집에서 편히 쉬고 싶으면, 싫다고 말할 수 있어.
    - 누군가 나를 무시하거나 내 몸이나 피부색을 놀리거나 우리 가족이 평범하지 않다고 수군댈 때,
    나만의 힘센 말을 쓸 거야.
    - 바로 이렇게. “하지 마.” “너와 생각이 다르다고 헐뜯는 건 싫어.” “너와 생김새가 다르다고
    차별하는 건 나빠.” “너와 사는 모습이 다르다고 비웃는 건 안 돼.”
    더보기

권호기사보기

권호기사 목록 테이블로 기사명, 저자명, 페이지, 원문, 기사목차 순으로 되어있습니다.
기사명 저자명 페이지 원문 기사목차
연속간행물 팝업 열기 연속간행물 팝업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