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자료 카테고리

검색결과

검색결과 (전체 1건)

검색결과제한

열기
기사명/저자명
영화 <검은 사제들>과 <곡성>에 나타난 퇴마 소재 스토리텔링 기법과 악의 이미지 연구 : 전통 무속 요소와 오컬트 장르 특질의 융합적 재현 양상 분석을 중심으로 = A study on storytelling techniques and evil images of exorcism in the films "The Priests" and “The Wailing" : Focusing on fusion reproduction patterns of Korean demon epics, shaman elements, and Western occult genre traits / 이채영
발행사항
서울 : 中央語文學會, 2018.06.30
수록지명
語文論集. 제74집 (2018년 6월), p.97-135
자료실
[서울 본관] 정기간행물실(524호)  도서위치안내(서울 본관)
외부기관 원문
외부기관 원문
제어번호
KINX2018198304
주기사항
한국연구재단에서 제공한 KCI 등재학술(후보)지임

권호기사보기

권호기사 목록 테이블로 기사명, 저자명, 페이지, 원문, 기사목차 순으로 되어있습니다.
기사명 저자명 페이지 원문 기사목차
사전 설문을 활용한 '독서-토론' 수업 사례 연구 = A case study of a "Reading-Discussion" class utilizing a pre-survey 강유진 p.235-260 원문보기 (음성지원, 국회도서관 방문 후 이용 가능 )
<우렁각시>에 나타난 엿보기의 의미와 이야기 전개와의 관련 양상 = The narrative development of the story Wooreong Gaksi (Snail Bride) 김종대 p.69-96
김승희의 시에 나타난 탈식민주의 연구 = A Post-colonialist examination of Kim Seung-Hee's Poetry : 2000년대 이후의 작품을 중심으로 박주현, 이승하 p.137-164
만들어진 '악'과 분단서사의 굴절 = Manipulated Evil and the Twists of the Divided Korean Epic : Yi Ho-cheol's『Yeoknye』Theory : 이호철의『역려(逆旅)』론 오창은 p.165-197
'-다고'의 종결어미적 사용에 나타나는 한국어 학습자의 억양 실현 양상 연구 = Korean learners' intonation manifested in "-dago" connective endings that behave like final endings 이정민, 박기영 p.261-288
대학 글쓰기 교육에서의 평전 쓰기 운영 사례 = A case study on a college writing course : A critical biography 이주영 p.289-336
영화 <검은 사제들>과 <곡성>에 나타난 퇴마 소재 스토리텔링 기법과 악의 이미지 연구 = A study on storytelling techniques and evil images of exorcism in the films "The Priests" and “The Wailing" : Focusing on fusion reproduction patterns of Korean demon epics, shaman elements, and Western occult genre traits : 전통 무속 요소와 오컬트 장르 특질의 융합적 재현 양상 분석을 중심으로 이채영 p.97-135
부사 '너무나, 너무너무'에 대한 고찰 = On the adverbials 'neomuna' and 'neomuneomu' : Based on the 21st Century Sejong Corpus : 21세기 세종 말뭉치를 기반으로 崔順姬 p.7-40
한자어 '악(惡)'의 의미와 사용 분석 = An Analysis of the Meaning and Usage of the Sino-Korean Word 'Ag' 최유숙 p.41-67
시적 과학과 융합 교육 = Poetic Science and Convergence Education : The search for the direction of general education in the twenty-first century : 21세기 교양교육의 방향성에 대한 탐구 한수영 p.373-408
자기 변명의 문학 = Literature of self-excuse : About Jang Hyukju's Japanese novel based on Baek Shinae : 백신애를 모델로 한 장혁주의 일본어 소설을 중심으로 한승우 p.199-233
경희대학교 사례를 중심으로 본 학술적 글쓰기의 효율적 교육 방안 연구 = A Study of an Efficient Educational Method to Teach Academic Writing Based on a Kyunghee University Course : Focusing on the process of writing an article : 소논문 작성 과정을 중심으로 임보연, 권기성 p.337-372

참고문헌 (21건) :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더보기

참고문헌 목록에 대한 테이블로 번호, 참고문헌, 국회도서관 소장유무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번호 참고문헌 국회도서관 소장유무
1 <검은 사제들>, 장재현 감독, 2015. 미소장
2 <곡성>, 나홍진 감독, 2016. 미소장
3 이정재(2010), “빙의”,『한국민속신앙사전: 무속신앙 편』, 국립민속박물관, https://terms.naver.com/entry.nhn?docId=1010333&cid=50222&categoryId=50227 미소장
4 홍국기 기자, “새영화 뒷이야기-해석과 상상의 미덕 ‘검은 사제들’”, 연합뉴스, 2015.11.14.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5/11/14/0200000000AKR20151114027900005.HTML?input=1195m 미소장
5 Jake Kim, 2016, “귀신이 곡할 영화 ‘곡성’- 곡성에 나타난 상징에 대한 분석”, https://brunch.co.kr/@nitro2red/67 미소장
6 김태곤(1981), 『한국무속연구』, 집문당, pp.1~575. 미소장
7 로널드 B. 토비야스 지음. 김석만 옮김(2007), 『인간의 마음을 사로잡는 스무 가지 플롯』, 풀빛, pp.1~376. 미소장
8 류희승(2005), 「하늘을 날고 몸을 숨기는 신통력의 화신 덴구」, 중앙대학교 한일문화연구원 편, 『일본의 요괴문화 그 생성원리와 문화산업적 기능』, 한누리 미디어, pp.1~317. 미소장
9 무라야마 지쥰 지음, 김희경 옮김(2008), 『조선의 귀신』, 동문선, pp.1~472. 미소장
10 박진(2007), 「공포 스릴러 영화에 나타난 선악과 신성의 문제」, <문학과 영상> 8권1호, 문학과 영상학회, pp.157~158. 미소장
11 박희병(2002), 『고전소설 줄거리 집성1』, 집문당, pp.1~593. 미소장
12 악의 근원과 "선악의 피안" 및 악의 존재에 대한 대응책 : 셸링과 니체 및 바롱댄스와 "신라의 미소"를 통한 고찰 소장
13 이경윤 편저, 이창윤 그림(2009), 『상식으로 꼭 알아야 할 세계의 천사와 악마』, 삼양미디어, pp.1~294. 미소장
14 이명수(2010), 『영혼 세계와 귀신 이야기』, 지성문화사, pp.1~252. 미소장
15 「설공찬전」과 「엑소시스트」의 퇴마(退魔) 양상 비교 소장
16 이부영(2017), 『한국의 샤머니즘과 분석심리학』, 한길사. pp.307~313. 미소장
17 장병원·김광철(2004), 『영화사전』, MEDIA2.0, pp.1~513. 미소장
18 Critical Review of Korean Movies Released in 2016 Five Selected Movies-The Handmaiden, The Wailing, Train to Busan, Dong-Ju: The Portrait of a Poet, and Yourself and Yours- 소장
19 최길성(1998), 『한국 무속의 이해』, 예선사, pp.1~380. 미소장
20 A study on the initial acceptance of occult genre in Korean horror movies 소장
21 황혜진(2015), 「한국형 오컬트 영화의 가능성」, <공연과 리뷰> 21권 4호, 현대미학사, pp.179~183. 미소장

권호기사보기

권호기사 목록 테이블로 기사명, 저자명, 페이지, 원문, 기사목차 순으로 되어있습니다.
기사명 저자명 페이지 원문 기사목차
연속간행물 팝업 열기 연속간행물 팝업 열기